SF 사랑방
*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Creation Calls-Brian Doerksen 천지창조가 부르는 소리 -유샤인번역판

페이지 정보

유샤인

본문

https://www.youtube.com/watch?v=YDIPL-4qMos Click the link if auto video feature does not work on your browser.

;

Creation Calls 

-Are you listening? Brian Doerksen 

I have felt the wind blow,
Whispering your name.
I have seen your tears fall,
When I watch the rain.

(Refrain)
How could I say there is no God?
When all around creation calls!!
A singing bird, a mighty tree,
The vast expanse of open sea¦

(Musical interlude)

Gazing at a bird in flight,
Soaring through the air.
Lying down beneath the stars,
I feel your presence there.

I love to stand at ocean shore
And feel the thundering breakers roar,
To walk through golden fields of grain
'Neath endless blue, horizon's frame.

Listening to a river run,
Watering the Earth.
Fragrance of a rose in bloom,
A newborns cry at birth.

(Refrain)

I love to stand at ocean shore
And feel the thundering breakers roar,
To walk through golden fields of grain
With endless bloom horizons fray

I believe
I believe
I believe

(Interlude)

I believe
I believe
I believe just like a child
(Choir I believe;..)
Just like a child
I believe

천지창조가 부르는 소리
- 듣고 있습니까?
  브라이언 도엘크센
 

느껴왔어요, 바람이 불고 있음을.
당신의 이름을 속삭이며
당신이 눈물 흘림을 보았네요
비가 내리는 것을 주시할 때

(후렴)
어찌 하나님이 없다고 말하겠어요
곳곳에서 천지창조가 외쳐 부르고 있는데!
노래하는 새, 거대한 나무,
 광대하게 펼쳐진 공해의 수면이...

<반주..>

나는 새를 바라볼 때
공중으로 날아 오르는 걸.
별들 밑에 누워서
거기에 당신이 계심을 느끼는데.

전 바닷가에 서 있기를 좋아해요.
천둥 치며 부서지고 울어대는 파도를 느끼면서
황금색의 곡식 밭을 걷는 것도
끝없이 푸른 수평선의 세계 안으로.

강이 흐르는 소리 들으며,
지구를 적시면서 
만발한 장미의 향기며
갓난아기들의 해산울음도

(후렴)

전 바닷가에 서 있기를를 좋아해요.
천둥 치며 부서지고 울어대는 파도를 느끼면서
황금색의 곡식 밭을 걷는 것도
끝없이 푸른 수평선의 세계 안으로.

믿습니다.
전 믿어요
믿습니다.

<막간>

믿습니다.
전 믿어요
믿습니다.

<찬양대 믿습니다>
어린아이처럼
믿습니다.


  번역: 유샤인 Translation by YouShine@youshine.com

작성일2017-11-09 23:04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SF 사랑방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95 O Holy Night - SungSook Lee (Joy of Music) 오 거룩한 밤 (영어 한글자막 … 유샤인 2018-12-13 35
1794 전체주의 Vs. 반(反)전체주의 유샤인 2018-12-12 43
1793 남한영화 "박열"을 보고난 유샤인의 소감 유샤인 2018-12-11 53
1792 박근혜 대통령 관련 가짜 뉴스 고발 및 그리스도인의 책무(고발자 안상수 의원): 사랑침례교회 정동수 목사 유샤인 2018-12-10 62
1791 [김동길 인물에세이 100년의 사람들] 정인보(1892~?) 유샤인 2018-12-09 56
1790 일본 근대 학문과 정치사상의 표상, 오오쿠마 시게노부(大隈 重信) 유샤인 2018-12-09 46
1789 Some Very Interesting Predictions: 유샤인 2018-12-09 39
1788 황성 옛터- 유지나 The Ancient Site Of Ruined Castle (영한자막 English &… 유샤인 2018-12-08 33
1787 나를 감옥에 넣었지만 보릿고개 시대로 [김동길 인물 에세이 100년의 사람들] (46) 박정희(1917~1… 유샤인 2018-12-08 33
1786 "정녕 신은 대한민국을 버리는 것일까?" -강석두 (페북에 글 많이 쓰는 교수님)< 유샤인 2018-12-08 26
1785 차신재의 가을 문화산책 Cha SinJae's Autumnal Leisurely Walk On Po… 유샤인 2018-12-04 98
1784 "Come And Dine 와서 먹으라" 영한자막 English & Korean captions 인기글 유샤인 2018-12-03 108
1783 世界가 평가하는 革命家 朴正熙 인기글 유샤인 2018-11-30 176
1782 삶을 바꾼 운명의 한 문장/세계 최고 부자 록펠러 인기글 유샤인 2018-11-27 220
1781 內分泌腺 靈動의 呼吸法 (Yoga Breathing) - 요가교전(敎倎)에서 인기글 유샤인 2018-11-22 296
1780 To God Be The Glory -Royal Albert Hall, London 모든 영광 하나님께 (한… 인기글 유샤인 2018-11-21 302
1779 남한인들이 믿는 효도 관념에 관한 유샤인의 생각 + '자식과 사랑'이란 꽁트 인기글 유샤인 2018-11-20 343
1778 답변글 Re: "엄마 미안해" 출판 기념회 소개 - 김동열 인기글 유샤인 2018-11-29 117
1777 답변글 Re: "엄마, 미안해"라는 책의 출판 기념회를 성대히 거행하는 데 동참한 분들의 구룹 사진 유샤인 2018-12-03 90
1776 Come, Waltz With Me -Demis Roussos 와서, 나랑 왈쯔 춤 춰 (영한자막 Engli… 인기글 유샤인 2018-11-15 353
1775 그때 가장 고생한 것은 어느 국민인가? 인기글 유샤인 2018-11-14 398
1774 노후인생(老後人生) 업데이트(Update) 인기글 유샤인 2018-11-10 450
1773 La Cumparsita -Kilkenny 라 쿰파르시타 (축제의 여인) 킬케니 학교 합창단 연주 Engli… 인기글 유샤인 2018-11-05 515
1772 La Cumparsita - Milva (Shae-Lynn Bourne skate) 라큼파르시타 (Itali… 인기글 유샤인 2018-10-28 634
1771 중공 교회의 찬양대가 부르는 찬양 비디오 인기글 유샤인 2018-10-26 634
1770 남편이라는 나무 (떠난 날을 위한 엘러지라는 멜로디 위에 띄워 본) My Husband My Tree 인기글 유샤인 2018-10-26 665
1769 There Were Ninety and Nine that safely lay 아흔 아홉마리 있었지 -(영한자… 인기글 유샤인 2018-10-23 733
1768 When The Roll Is Called Up Yonder - Hour of Power 하늘 저쪽 에서 이… 인기글 유샤인 2018-10-19 944
1767 우리는 살짝 미친 천재를 살릴 수 있나? 토마스 에디슨 이야기. 인기글 유샤인 2018-10-17 895
1766 어느 일본인 의인 Chiune Sugihara 일본 정부의 거부에도 불구하고 6000 개의 비자를 유태인… 인기글 유샤인 2018-10-15 929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