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 사랑방
*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어느 일본인 의인 Chiune Sugihara 일본 정부의 거부에도 불구하고 6000 개의 비자를 유태인들에게 발급하였단다…

페이지 정보

유샤인

본문

https://www.nytimes.com/2018/10/15/opinion/sugihara-moral-heroism-refugees.html


<어느 일본인 의인 Chiune Sugihara>

Sugihara.jpg

Chiune Sugihara, in an undated photograph.

CreditThe Asahi Shimbun, via Getty Images


1939년 리투아니아 주재 일본 영사관에서 일하면서 그 이듬해 영사관이 폐쇄될 때까지 나찌를 피해서 유럽을 탈출하려고 했던 유태인들에게 6,000개 정도의 일본 경유 비자를 발급해서, 사만 명 정도의 인명을 구한 어느 일본인에 대한 오늘자 뉴욕타임즈(NYT) 기사이다. 그의 이름은 '수기하라'.

당시 일본 대사관에 세 번이나 비자 승인을 허용해 줄 것을 요구했으나, 최종 목적국가의 비자가 없는 경우에 절대 허용이 안 된다는 상관의 지시를 어기고--자기 가족과 의논한 후에 자기 경력에 불가피한 손해가 있을 것을 알면서도 -- 강행한 일이었다.

영사관이 폐쇄되었을 때는, 승인 도장(stamp)을 만들어서 어느 피난민 손에 쥐어 줌으로써 더 많은 사람들이 경유 비자를 받도록 했다.

그 결과 전후 일본 외무성에서 해고되어서 변변치 않은 일자리를 전전했는데, 1967년 그의 도움으로 생명을 건진 당시 폴란드 출신 어느 유태인이 일본 주재 이스라엘 대사관 직원으로 부임하면서 수기하라를 수소문하는 과정에서 그의 의로운 행위가 비로소 일본에 알려지게 되었다고 한다.

그전까지 수기하라씨는 그 일에 대해서 사람들에게 언급하지 않았다고 한다. 1986년 그가 타계하기 일 년 전에 어느 일본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그때 왜 그렇게 했는가?" 라는 질문에 그는 겸손하게 이렇게 대답했다고 한다. "누구라도 그 위치에 있었다면 나처럼 했을 겁니다."

과연 그랬을까?

//

예루살렘에 있는 Yad Vashen Holocost Museum에는 그를 기념하는 나무가 심어져 있다고 한다.

일본인들 중에는 불가사의하게 탁월하거나 아니면 그들의 삶을 무척 흥미롭게 만든 이들이 적지 않다. 페친 박상후 선생의 포스팅에서도 그런 일본인들을 일부 만날 수 있다. 나는 그들이 어떻게 오랜 아시아적 의식을 벗어나게 되었는지 정말로 의아하다.

은혜와 원수를 갚는 것은 인륜의 근본이라는 생각이 다시금 든다.

<Jae Kwon Kim 글>
merlin_145340358_41407139-e7b3-43fc-b0cf

Foreign Minister Fumio Kishida of Japan at a tree planted in memory of Chiune Sugihara in the garden of the Yad Vashem Holocaust Museum in Jerusalem.CreditCreditGali Tibbon/Agence France-Presse — Getty Images

작성일2018-10-15 22:59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SF 사랑방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70 Roger Scruton: Why Intellectuals are Mostly Left 라져 스크루튼: 왜 … 새글 유샤인 2019-05-24 3
1869 “3·1운동의 실제 기획자는 이승만이었다" -김현지 기자 유샤인 2019-05-19 14
1868 Why Democratic socialism doesn't work -StevenCrowder 민주… 댓글[1] 유샤인 2019-05-19 21
1867 [역사 증언] 이승만의 밀서(密書)가 3.1운동 일으켰다 유샤인 2019-05-16 30
1866 Que Ser aSera -Sophia Ng 될 건 될 대로 될거야 (영어와 한글자막 English & Ko… 유샤인 2019-05-14 49
1865 Regan's one final thought, an observation about a count… 유샤인 2019-05-11 44
1864 Candace Owens (BLexit이라는 흑인 운동을 시작한 여인) Gives A Brilliant Sp… 유샤인 2019-05-10 43
1863 나는 본 적이 없다 (데스밸리에서) -차신재 Never Have I Seen (at Death Valley)… 인기글 유샤인 2019-04-29 121
1862 한국인선교사 유샤인 2019-04-29 89
1861 San Francisco -Scott Mckenzie 샌프란시스코 -영어가사와 번역한글 자막판 인기글 유샤인 2019-04-28 119
1860 미국 흑인들이 더 이상 피해자로 살지 않게 하고 있는 운동단체, BLexit를 이끄는 여자가 미국 하원 증오… 유샤인 2019-04-27 99
1859 "한국 교회, 개신교 역사상 가장 타락했다"- 안성모 인기글 유샤인 2019-04-27 109
1858 영화 Green Book을 보고 나서 인기글 유샤인 2019-04-22 120
1857 도널드 트럼프의 '사회주의 비판' - 비디오로 볼수 있을 뿐 아니라 영어 와 한글 연설문으… 인기글 유샤인 2019-04-16 163
1856 朴正熙 전 대통령 평가 관련 國際學術大會 인기글 유샤인 2019-04-12 191
1855 남미 기행 (5) 아르헨티나 -2019년 3월 시카고에서 노영일 인기글 유샤인 2019-04-06 308
1854 South Koreans Are Liars 남한인들 거짓말 쟁이들 (English & Korean capti… 인기글 유샤인 2019-04-05 294
1853 Love Is A Many Splendored Thing - Connie Francis & Ray Conni… 인기글 유샤인 2019-04-04 269
1852 도널드 트럼프가 걸어온 길과 성공비결, 그리고 비전 인기글 유샤인 2019-04-02 293
1851 아마존 세일정보) 프린터기 하나 있으면 요긴하게 씁니다 인기글 제이크 2019-04-01 323
1850 아마존 세일정보) 아날로그 매력 넘치는 그 라디오 티볼리 인기글 제이크 2019-04-01 272
1849 E lucevan le stelle -Pavarotti 별들은 빛났고 Italian, English & Ko… 인기글 유샤인 2019-03-27 320
1848 기린 이야기 + 유샤인의 댓글 인기글 유샤인 2019-03-26 336
1847 日本을 좀 배웁시다 인기글 유샤인 2019-03-22 394
1846 답변글 일본 열도 기행--전 경찰청장 이택순 지음--(341.p) 인기글 유샤인 2019-03-24 336
1845 봄 처녀 -시: 이은상, 작곡: 홍난파 노래: 팽재유 Virgin Spring (영한자막 English & … 인기글 유샤인 2019-03-20 423
1844 동무생각 (사우, 思友) /이은상 시 /박태준 곡 (영어자막) Recalling A Dear One -En… 인기글 유샤인 2019-03-19 404
1843 ⭕ 뿌리 바뀐 나무의... 아ㅣ름ㅣ다ㅣ운ㅣ열ㅣ 인기글 이레Life 2019-03-18 423
1842 ⭕ 잠긴다는 것! 예ㅣ수ㅣ그ㅣ리ㅣ스ㅣ도ㅣ에ㅣ게... 인기글 이레Life 2019-03-16 405
1841 태극기를 들어라 /박선희 Pickup TaeGookGhy &amp; Wave it high! (영어… 인기글 유샤인 2019-03-15 481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