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시 | 목서 1

페이지 정보

지가람

본문

내용

목서木書 (1)

비백서체로 전각으로 겨울을 호비고 실어내던 나무가 초서로 얘서,행서로 봄 여름  써 제끼더니 머리를 긁적이고 있습니다.가을은 마땅히 담아 낼 도리가  없는지 손가락으로 입 언저리를 더듬다가 소매를 걷어부칩니다. 잊었던  이름들을  적어갑니다.오색도 아련합니다.서서히 온 몸이 타기 시작합니다.혈서입니다.

한가위,추석입니다.다하여도 반도 서러운 마음이라 우리 선인들은 송편을 빚어 나머지 반을 채웠는지도 모릅니다.사람이 사람을 찾아 가고 찾아 오듯 말입니다.
하늘은 높고 말은 살 찐다는 말 천고마비 天高馬肥 원 뜻에는 구구절절 애틋한 우정이 담겨져 있습니다.
이 말의 원작은 추고새마비秋高塞馬肥, 추심새마비秋深塞肥,추고마비 秋高馬肥 며 추고秋高는 음력 8월,추심秋深은 음력 9월로 중국 당대의 시인 두보의 조부 두심언의 시「증소미도」에서 나왔습니다.

당시 중국(당)인들에게는 가을이면 기마민이었던 횽노족이  봄 여름 내 잘 먹인 말을 타고 중국 변경을
돌아다니며 겨울을 날 곡식과 가축을 약탈하는 공포의 대상이었다합니다.
한서의 흉노전에도 「흉노 가을에 이르다.말은 살 찌고 활은 강하며 곧 성새로 들이 닥친다.」고하였습니다만,
두심언은 흉노를 토벌하러 변경으로 떠난 문장사우文章四友(이교,최융등)였던 소미도가 이테가 지나도 소식이 없자 지어 보낸 오언율시입니다. 친구가 오랑캐를 토벌하고 무사히 돌아오길 비는 마음이 애절하면서도 웅장하게 흐르고 있습니다.

증소미도(贈蘇味道) <두심언(杜審言.648년?~ 708년)>

雲淨妖星落(운정요성락) 구름은 깨끗한데 요사스런 별이 떨어지고
秋高塞馬肥(추고새마비) 가을 하늘이 높으니 변방의 말이 살찌는구나
據鞍雄劍動(거안웅검동) 말 안장에 의지하여 영웅의 칼을 움직이고
搖筆羽書飛(요필우서비) 붓을 휘두르니 격문이 날아온다

*본문16구 중 9,10,11,12구로 살 찌는 말은 당나라 말을 이름.

가을이면 살이 찐다는 말의 종류를 가리키는 말로 몇은 국어사전에도 올려져 있습니다만 거의가  몽골어에서 온 말이 많습니다. 까닭은 고려 말기 말과 함께 생활하는 몽골의 지배를 받으면서 말의 종류에 관계된 몽골어도 많이 들어온 것으로 추측하고 있어 여기 옮깁니다.

①가라(몽골어 qara)말: 털빛이 검은 말. = 검정말.
②가리온(몽골어 qali'un): 몸은 희고 갈기가 검은 말.
③간자(몽골어 qaljan)말: 이마와 뺨이 흰 말.
④고라(몽골어 qula)말: 등에 검은 털이 난 누런 말.
⑤공골(몽골어 qongqor)말: 털빛이 누런 말.
⑥구렁(몽골어 küreng)말: 털 빛깔이 밤색인 말. = 노랑말, 황(黃)고라말, 황(黃)고랑.
⑦부루(몽골어 buγural/buγurul)말 몸 전체가 흰 말= 백마.
⑧황(黃)부루: 누런 바탕에 흰빛이 섞인 말.
⑨적(赤)부루: 붉은빛과 흰빛의 털이 섞여 있는 말.
⑩절따(몽골어 je'erde)말: 털빛이 붉은 말 등입니다.

당신은 어떤 말을 몰아 송편의 반쪽을 찾아 나서겠습니까?
                                                                                    *

작성일2021-09-21 08:52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문학 / 미술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 손자와 노자 인기글첨부파일 지가람 2021-11-23 151
38 노숙일까... 인기글 지가람 2021-11-15 193
37 사랑은 거짓말 인기글 지가람 2021-11-07 240
36 오늘은 비록 只花里일 망정 인기글 지가람 2021-11-05 256
35 땅애 쓴 글, 들어 올린 꽃 인기글 지가람 2021-10-23 560
34 보라카이 배롱나무 인기글 지가람 2021-10-06 723
열람중 목서 1 인기글 지가람 2021-09-21 867
32 솔개 인기글 지가람 2021-09-12 917
31 보라카이 인기글 지가람 2021-08-30 1046
30 윤동주 시 모음 인기글 구슬놀이 2021-08-22 1233
29 미스 김 라일락*유사 인기글 지가람 2021-08-15 1261
28 광복 제 76주년 아침인데 인기글 지가람 2021-08-15 1212
27 ◆◆◆미대입시전문 <난아트 미술학원> 온라인 강의 안내 ◆◆◆ 인기글 난아트미술학원 2020-12-17 3151
26 시조가 머꼬하면 4-1 인기글 지가람 2020-12-08 3426
25 시조가 머꼬하면 3 인기글첨부파일 지가람 2020-10-29 3869
24 하눌타리 시회에서 인기글 지가람 2020-10-23 3885
23 일망타진 인기글첨부파일 지가람 2020-10-22 3858
22 시조가 머꼬하면 2 인기글 지가람 2020-10-19 3629
21 꽃보다 곱소 인기글 지가람 2020-10-19 3522
20 추석 기망旣望도 지나 인기글 지가람 2020-10-04 3675
19 시조가 머꼬 인기글 지가람 2020-10-03 3666
18 우리시조마당 영언회 소식 2 인기글 지가람 2020-10-03 3650
17 ◆◆◆미대입시전문 <난아트 미술학원> 온라인 강의 안내 ◆◆◆ 인기글 난아트미술학원 2020-09-17 3709
16 미주 우리시조마당 안내 인기글 지가람 2020-03-22 6840
15 날개 짓 인기글첨부파일 arnion 2019-08-27 8288
14 아, 삼일절 인기글 지가람 2019-02-28 9178
13 우리시조마당 영언회 안내 인기글 지가람 2019-01-14 9437
12 Fashion Community Week 한인헬퍼 구인 인기글 JoshuaWonJeon 2019-01-09 9914
11 재미수필 문학회 안내 인기글 미시info 2018-12-02 9974
10 우리들의 시대는 변했다 인기글 Discovery 2017-10-31 14100
게시물 검색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